갤러리소개 전시 아티스트 앨범-로고
갤러리소개 현재전시 국내작가 앨범
  관람안내 지난전시 해외작가 로고
  전시장구조   작가작품  
  문의사항      

EXHIBITIONS
CURRENT EXHIBITION
 
  2024년 봄전시
ㆍ분류: 대관전  
작품설명

전 시 명 : <‘Thangka(탕카) 마음을 그리다>

전시기간 : 2024. 2. 23.() ~ 2. 29.()

출 품 작 : 30 여점

참여작가 : 김보영, 박용자, 곽수미, 김동금, 김보인, 김상분, 김열하,

                      김재철, 김지현, 김진순, 김현숙, 박지영, 서주연, 안치식,

                      윤춘기, 이웃자, 이 찬, 장선혜, 장철웅, 최미정, 허인숙(21)




.................................................................................................................................................................................... 

<전시안내>




갤러리청주 ‘Thangka(탕카) 마음을 그리다전시회

23일 개막...김보영, 곽수미 등 21인의 작품 30점 전시

 

티벳 불교 불화를 통해 마음챙김(마인드폴니스)’을 추구하는 ‘Thangka(탕카) 마음을 그리다전시회가 엿새간 일정으로 오는 23일 청주시 흥덕구 가경동 갤러리청주에서 개막한다.

 

이번 탕카 전시는 김보영 작가를 비롯해 박용자, 곽수미, 김동금, 김보인, 김상분, 김열하, 김재철, 김지현, 김진순, 김현숙, 박지영, 서주연, 안치식, 윤춘기, 이웃자, 이찬, 장선혜, 장철웅, 최미정, 허인숙 등

21인의 작품 30여점이 전시된다.

 

전시는 탕카 마음을 그리다’, ‘탕카 행복을 그리다’, ‘탕카 염원을 그리다등 총 3가지 테마로 구성돼 있으며, 에너지를 표현하는 7가지 챠크랴(산스크리트 용어로 원 또는 바퀴를 의미한다)의 색을 사용한 작품과 검정색과 금색만을 사용한 작품들이 전시된다.

 

티베트인들은 마음을 수행하는 하나의 방법으로 탕카를 그린다. 불교를 삶의 근원으로 삼고 살아가는 티베트인에게 있어 탕카는 그들 삶의 일부이며 행복 자체이다.

 

탕카는 티베트 불교의 불화를 의미하지만 이번 전시회에서 선보이는 작품들은 일반적으로 불상과 불교 이야기를 그리는 불화와는 달리 원형을 기반으로 티베트 탕카의 전통 문양인 깃발과 바람, 4개의 문, 진리의 소리인 자를 기본으로 그린 작품들을 선보인다.

 

‘Thangka(탕카) 불교미술교육센터의 센터장을 맡고 있는 김보영 작가는 티베트와 네팔, 티베트의 망명정부가 위치한 인도의 맥그로즈간지를 방문해 티베트 전통 탕카를 배우고 15년간 탕카를 그려왔다. 김 작가는 탕카는 마음을 그리는 것으로, 명상을 통해 자신의 마음을 차분히 들여다보고 마음을 표현할 수 있는 색으로 탕카를 그려나가는 것이라고 설명한다.

 

그는 탕카를 그리는 동안 바쁜 일상을 살아가느라 챙기지 못했던, 또는 놓치고 살았던 자신의 마음을 들여다보고 마음 그대로를 그려나감으로써 자신의 마음을 비로소 알게 될 수 있고 이를 통해 스스로 마음의 위로와 위안을 얻을 수 있다고 말했다.

 

이번 전시회는 오는 29일까지 갤러리청주에서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일요일인 25일은 쉰다.



 

   

::Gallery Cheongju:: 361-803 충북 청주시 흥덕구 가경동 1554번지 8층  TEL:043-237-9101  FAX:043-237-9102  M.P:010-8847-8188   E-mail : gcj@gcj.kr